저는 40대 입니다. 영어를 좋아합니다.  전공도 영어를 했구요.  회사를 다니면서 저녁엔 영어를 가르칩니다.  남들은 힘들지 않느냐고 하지만 가르치는게 적성에 맞아서인지 그다지 힘들지 않습니다. 

 

교수법을 배우기 위해서 참고가 되기 위해서  여러 선생님들 강의를 많이 봅니다, 잘하시는 분도 있지만 ...  이렇게 말해서 뭐하지만 쓰레기 같은 강의도 많이 있는 거 같더군요.   자동사와 타동사를 어떻게 설명하는지 검색하다가 이 사이트를 알게 되었습니다.

 

감동입니다, 선생님의 열정과 노력과 내공이 한번에 느껴지더군요. 존경심을 표합니다.  계속 잘 배우겠습니다. 언제 시간 되사면 식사라도 했음 합니다. 답장 주셔요. ^^